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암군, 추석 연휴기간 가축질병 차단방역 총력
기사입력  2019/09/10 [15:39]   박경옥
    영암군, 추석 연휴기간 가축질병 차단방역 총력

[Q방송] 영암군은 귀성객들이 대거 이동하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조류인플루엔자·구제역·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주요 악성 가축전염병 예방을 위한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난 8월 28일 관내 31개소 양돈농장 및 가축 사육농장에 대해 민·관 합동으로 일제 청소·소독을 실시한 바 있으며, 제13호 태풍 링링에 의한 2차 가축 피해 예방을 위해 추석명절 전·후 2회에 걸쳐 가축 사육장 및 축산시설에 대한 일제소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동방제단, 축산농가 자체 보유한 소독차량을 총 동원해 지역 주요 도로, 밀집단지 및 취약농장 등을 집중 소독하는 것은 물론 농장 자체적으로도 보유하고 있는 방역소독기 등을 활용하여 일제소독을 진행한다.

특히 조류인플루엔자·구제역 발생 가능성이 큰 오는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5개월간 특별방역대책 기간으로 정해 방역활동을 전개하며, 이와 함께 추석 연휴기간 동안 가축전염병 발생 대비를 위하여 청내 비상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추석 연휴기간 귀성객이 많이 이용하는 주요 교통시설 등 11개 읍·면에 차단방역 현수막 설치, 방역 수칙 등을 홍보해 선제적 방역을 위한 대군민 안내에 주력하고 있다.

이 외에도 명절 동안 귀성객과 자동차의 이동이 잦은 만큼 고향 방문 시 축산농가 출입을 자제하고, 부득이 축산농가를 방문한 귀성객은 소독 절차를 철저히 이행하는 등 방역관리 수칙을 지켜야하는 등의 주의 사항도 함께 홍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추석명절을 앞두고 해외여행이 늘어나는데 가급적 아프리카돼지열병, 구제역 발생 국가는 여행을 피해 주시고 축산물 해외 반입을 자제해야 한다”며 “명절 전·후 차단방역을 위해 귀성객들도 적극 방역에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 의장, 설맞이 사회복지시설 방문 /정영창
여수시, ‘보육시설 독서로 마음열기’ 참여단체 공모 /정석주
신안군, 더불어 행복한 다문화가정 맞춤형 복지지원 박차 /정석주
1월 15일 17시 발표 /Q방송
충남도의회 ‘청년 일자리 정책 발전 모색’ 올 첫 의정토론회 /정영창
진도군, 저소득층 지원을 위한 지정기탁물품 전달식 /정석주
곡성군, 2020년도 제2회 공유재산 심의회 개최 /정석주
목포시, 난임여성 한의치료사업 참여자 모집 /정석주
목포시, 설 연휴 유료 공영주차장 무료 개방 /정석주
진도군, 농어민 공익수당 신청…20일부터 접수 /정석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