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종코로나 중국 사망자, 304명…총 환자 1만3700명(딩샹위안)2월2일현재
국내15명확진 70명 검사중 364명의심제주숙박업소5명격리
기사입력  2020/02/02 [08:54]   Q방송

  © Q방송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과 전쟁에 돌입한 가운데 확진자가 1만2천명에 육박하는 등 확산 가속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일일 확진자와 사망자가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중국 정부의 총력 대응에도 당분간 확산 추세를 막기 어렵지 않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중국 정부는 필수 업종을 제외한 기업들에 오는 10일부터 정상 근무를 권고하는 등 춘제(春節·중국의 설) 이후 대규모 귀경에 따른 신종 코로나 확산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는 1일 0시 현재 전국 31개 성의 신종 코로나 누적 확진자는 1만1천791명, 사망자는 259명이라고 발표했다.

 

이는 하루 전보다 확진자는 2천102명, 사망자는 46명 늘어난 것이다.

일일 확진자와 사망자는 모두 지난달 20일 위건위가 공식으로 통계를 발표한 이래 가장 많은 수치다. 

 

이들 확진자들 중에 고령이거나 합병증이 있을 경우 사망할 확률이 높기 때문에 희생자가 앞으로 더 늘어날 수도 있다.

 

보건 관계자는 "오늘 수치를 보면 신종 코로나의 환자가 폭증 추세라는 점을 알 수 있다"면서 "의심 환자, 위중 환자도 많아 앞으로도 확진자와 사망자 수치는 계속 커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특히 발병지인 우한(武漢)을 포함한 후베이(湖北)성은 하루 만에 확진자가 1천347명, 사망자는 45명으로 급증했다.

 

이에 따라 후베이 지역의 누적 확진자는 7천153명, 사망자는 249명에 달했다. 이 가운데 우한의 사망자만 192명에 달했다.

1일 0시 기준 중국 내 신종 코로나 확진자 가운데 1천795명이 중태며 243명은 완치 후 퇴원했다. 의심 환자는 1만7천988명이다.

 

현재까지 확진 환자와 밀접 접촉한 사람 수는 13만6천987명이며 이 가운데 11만8천478명이 의료 관찰을 받고 있다.

중화권에서는 홍콩에서 13명, 마카오에서 7명, 대만에서 1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해외 확진자는 태국 19명, 일본 17명, 싱가포르 16명, 한국 12명, 호주 9명, 말레이시아 8명, 독일 7명, 미국·프랑스 6명, 베트남 5명, UAE 4명, 캐나다 3명, 이탈리아·러시아·영국 2명, 네팔·스리랑카·핀란드·필리핀·인도·스웨덴·캄보디아 1명이다.

 

인터넷플랫폼 바이두(白度)의 질병 현황 집계에 따르면 1일 오후 11시 39분(현지시간) 기준 중국 전역의 확진자는 1만1천901명으로 늘어났고, 사망자 수는 변함없는 상황이다.

 

◇ 우한 최고 지도부 반성 속 귀경 대이동 대비 총력전

신종 코로나가 중국 전역뿐 아니라 전 세계로 퍼지면서 중국 정부의 늑장 대응에 대한 비난이 쏟아지는 가운데 발병지 우한의 최고 지도부가 초기 대응에 문제가 있었음을 인정했다.

 

마궈창(馬國强) 중국공산당 우한시위원회 서기는 이번 사태에 대해 "양심의 가책을 느끼고 부끄러우며 자책하는 중"이라면서 "조금 일찍 현재와 같은 통제 조처를 내렸다면 결과는 지금보다 좋았을 것"이라고 후회했다.

 

마 당서기는 "태국에서 환자가 발생한 1월 12∼13일 봉쇄 조처를 내렸다면 현재 같은 상황이 되지는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중국 정부는 실수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춘제(春節·중국의 설) 이후 대이동에서 확산을 막기 위한 총력전에 돌입했다.

 

중국 교통운수부는 철도역, 항공기, 공항 등에 대한 통풍 및 소독 작업을 보다 엄격히 하고 교통 분야 위생 검역소를 설치하기로 했다.

또한 발병지인 우한이나 후베이성으로 통하는 교통망은 봉쇄를 강화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중국 모든 역사의 출입구에서 체온을 측정해 발열자가 발견되면 즉시 현지 보건 부처로 이송하기로 했다. 열차에서 발열자가 나타나면 가장 가까운 역으로 옮긴 뒤 바로 격리 조치하기로 했다.

 

열차와 역사의 소독 및 통풍을 강화하며 사람이 많이 몰리는 역의 경우 소독 횟수를 최대치로 늘리고 지방 정부들과 협조해 열차 내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를 면밀히 추적하기로 했다.

중국 민항국 또한 항공기를 통한 신종코로나 확산을 막기 위해 운항 중 통풍량과 소독 횟수를 최대한 늘리기로 했다.

 

우한 폐렴 환자들을 치료하기 위해 긴급 예산 3억위안(약 505억원)을 투입해 건설 중인 훠선산(火神山) 병원과 레이선산(雷神山) 병원에서 사용할 전기 공급 공사도 마무리되는 등 후속 지원도 속속 이어지고 있다.

 

중국 중앙군사위원회는 신종코로나 저지전에 중국군을 선봉대 및 돌격대로 총력 투입하겠다는 의지를 밝히면서 각급 군부대 지휘관들에 솔선수범해 역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베이징(北京)을 포함한 주요 지방 정부들은 필수 업종을 제외한 나머지 기업들에 대해 오는 10일부터 정상 근무에 들어갈 것을 권고했다.

 

이에 따라 기업들은 춘제 연휴가 끝나는 2월 2일 이후 재량으로 직원들을 추가로 쉬게 하거나 재택 근무 등을 시킬 예정이다.

후베이성 정부는 춘제 연휴를 13일까지로 재연장하고, 각급 학교의 개학 시기도 늦추기로 결정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대전광역시 노인일자리 통합지원센터 설치 필요 /정영창
김종찬 의원, ‘안양천생태이야기관’ 특별조정교부금 5억원 확보 /정영창
화순군 산림치유분야 우수상 수상 /정석주
김영록 전남지사, ‘아동양육시설’ 찾아 사랑나눔 실천 /정석주
포항시,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대상 대폭 확대 시행 /정석주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의원 ‘제주4·3사건 진상 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 촉구” /정영창
화순군보건소, 추석 명절 대비 코로나19 예방 캠페인 펼쳐 /정석주
영광군, 추석맞이 어려운 이웃 및 사회복지시설 위문 /정석주
화순군, 친환경 축산과 고소득 축산을 꿈꾸다 /정석주
정부‘긴급재난지원금’, 전국 2216만 가구에 14조 2357억원 지급완료 /정석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