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국 총선역할론 띄우는 여권…왜? 이해찬 홍영표 당지도부 가세
기사입력  2019/04/16 [19:09]   Q방송

 

▲     ©Q방송

여권에서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의 내년 총선 출마론이 공론화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이 최근 조 수석을 영입하겠다고 공언한 후, 민주당 대표와 원내대표 등 지도부도 조 수석의 출마를 언급하면서다. 내년 총선 최대 승부처로 불리는 부산·경남(PK) 선거판을 이끌 간판주자로 활용한다는 것이지만, 일각에선 잇따른 인사검증 실패의 총책임자인 그의 교체 명분을 만들기 위한 차원이란 관측도 있다.

홍영표 원내대표는 16일 한 라디오에 출연해 ‘조 수석의 총선 차출 가능성을 생각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그런 가능성에 대해 검토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조 수석이 민정수석을 영원히 하는 것은 아니지 않느냐”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또 자유한국당의 조 수석 사퇴 요구에 대해서도 “조 수석이 명확하게 책임이 있어야 물러나게 할 것 아니냐”며 “사실에 근거하지도 않은 가짜뉴스를 가지고 물러나라고 그러는데, 인정하지 않는다”고 두둔했다.

이해찬 대표도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조국 차출론과 관련해 “선거라는 것은 차출하는 것이 아니다”며 “본인이 정치적 의지를 갖고 정치를 하겠다면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조 수석 본인의 의지가 있다면 영입 가능하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앞서 민주당 부산시당위원장을 맡고 있는 전재수 의원이 지난 11일 “조 수석이 영입 1순위”라며 차출론을 제기했지만, 당 지도부의 공식적인 언급은 처음이다.

문재인 정부 1기 청와대에서 조 수석과 함께 근무한 윤영찬 전 국민소통수석도 전날 라디오에 나와 “내년 총선이 얼마나 중요한지 다들 알기 때문에 때가 되면 결단을 내릴 것"이라며 “설마 (조 수석이) 저만 뛰게 하지는 않을 것으로 믿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민주당에 입당한 윤 전 수석은 경기 성남중원 출마를 선언했다.

조 수석 영입론은 김경수 경남지사의 구속,PK지역에서의 당 지지율 악화 등에 따른 위기감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꼽히는 조 수석을 출마시켜 분위기 반전을 꾀하겠다는 것이다. 부산 지역 한 의원은 “PK 지역은 내년 총선의 승부처인데 최근 바닥 민심을 들어보면 위기감을 느낀다”며 “조 수석뿐 아니라 가용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투입해야 한다”고 했다.

조 수석 차출론의 배경에는 민정수석 임기 문제도 연관돼 있다. 조 수석은 공공연히 “문 대통령의 역대 최장 민정수석 기록(2년4개월)을 깨면 불충”이라고 했는데, 올해 9월이 2년4개월 째다. 특히 최근 잇따른 인사검증 실패로 거센 사퇴요구를 받고 있다는 점에서 총선 차출론으로 조 수석의 퇴로를 열어주려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없지 않다. 민주당 한 의원은 “조 수석은 강하게 총선 불출마를 얘기하고 있지만 상황이 어떻게 변할지는 누구도 예측할 수 없다”며 “일단 검경수사권 조정, 공직자범죄수사처 도입 등 사법개혁이 매듭된 후 거취가 분명해 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지용 기자 cdragon25@hankookilbo.com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레드벨벳 웬디,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트롤’ 한국어 더빙 버전 주인공 캐스팅 /장영승
채정안, ‘탑골랩소디’ MC 발탁 /장영승
최강창민, 청하와 트렌디한 감성 선사 첫 솔로 앨범 수록곡 ‘Lie’로 호흡 맞췄다 /한석훈
엑소 수호, 솔로 데뷔 무대 4월 3일 ‘뮤직뱅크’ 첫 방송 /장영승
'음악당' 오마이걸 효정, 과거 짝사랑男에 고백 실패 왜? 궁금증 UP /장영승
대전시, ㈜한화 대전공장 특별점검 및 안전대책 촉구 /Q방송
[4·15총선 D-15] 73개 지역구 여론조사 '민주 51'-'통합 21'-'무소속 1' /Q방송
진도 쏠비치 호텔&리조트 개장 대비 야간 볼거리 준비 착착 /서정우
목포시, 코로나19 자가격리 위반자 고발 /정석주
영암군, 일반음식점 시설개선 지원 사업 신청하세요. /박경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