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역 광장에서 5.18민중항쟁 39주년 기념식 엄수
기사입력  2019/05/20 [13:48]   정석주
    목포역 광장에서 5.18민중항쟁 39주년 기념식 엄수


[Q방송] 목포에서도 지난 1980년 5월의 민주주의를 향한 뜨거운 함성을 되새기고, 숭고한 오월 정신을 이어받기 위한 기념행사가 열렸다.

목포시와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목포행사위원회는 지난 18일 목포역 광장에서 ‘5.18민중항쟁 39주년 목포기념식 및 문화제’를 개최했다.

이 날 기념식에는 김종식 목포시장을 비롯해 박지원·윤소하 국회의원, 김휴환 목포시의회 의장과 시의원, 각급 기관단체장, 오월 단체 회원, 대학생, 일반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기념식에 앞서 참가자들은 목포 5.18사적지 14곳 중 13곳을 4개 코스로 구성해 각 사적지에서 오후 5시에 동시다발 콘서트를 개최한 뒤 1980년 당시 전남지역 5월 항쟁의 중심지였던 목포역 광장으로 이동했다.

1코스 구)목포문화방송 노적봉, 2코스 안기부 옛터, 3코스 구)시민극장, 4코스 구)검문소에서 출발한 대열은 길놀이 및 열사를 위한 기도, 시위행렬 재연, 주먹밥 나눔 등의 다양한 행사를 펼치며 목포역 광장으로 집결했으며, 이 과정은 방송차량을 통해 실시간으로 목포역 광장에서도 생중계됐다.

김종식 시장은 추념사를 통해 “숭고한 오월 정신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이끈 원동력이다. 하지만 여전히 이를 왜곡하고 부정하며 폄훼하는 세력이 있는데, 역사왜곡 방지와 진실규명을 위한 특별법이 하루빨리 제정돼야 한다. 아이들이 올바른 역사를 배울 수 있도록 모두가 힘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기념식에 참가한 시민들도 오월 정신 계승을 다짐하는 결의문을 함께 낭독하며, 민주주의 수호의 의지를 하나로 모았다.

한편, 이 날 아침부터 목포역 광장에 분향소가 설치되어 많은 시민들이 5월 영령의 넋을 위로하고 추모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진도 쏠비치 호텔&리조트 개장 대비 야간 볼거리 준비 착착 /서정우
방망이 깎던 노인 /Q방송
대전시, ㈜한화 대전공장 특별점검 및 안전대책 촉구 /Q방송
목포자연사박물관, 국립생물자원관과 함께 ‘자생 동식물 세밀화’ 특별전 개최 /정석주
목포시, 추석 연휴 빈틈없는 비상진료대책 추진 /정석주
회복기 암 환자, 숲 속에서 힐링을 느끼다 /서정우
백군기 시장, 호우피해 현장 방문 이재민 등 격려 /정석주
완도군, 다기능 부잔교 설치로 어업인 작업 여건 개선 /정석주
병사 70명당 위안부 1명..日 문서 발견 /Q방송
신안군, 버스완전공영제 업무 개선 비용 더욱 절감 /정석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