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암군, 추석 연휴기간 가축질병 차단방역 총력
기사입력  2019/09/10 [15:39]   박경옥
    영암군, 추석 연휴기간 가축질병 차단방역 총력

[Q방송] 영암군은 귀성객들이 대거 이동하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조류인플루엔자·구제역·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주요 악성 가축전염병 예방을 위한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난 8월 28일 관내 31개소 양돈농장 및 가축 사육농장에 대해 민·관 합동으로 일제 청소·소독을 실시한 바 있으며, 제13호 태풍 링링에 의한 2차 가축 피해 예방을 위해 추석명절 전·후 2회에 걸쳐 가축 사육장 및 축산시설에 대한 일제소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동방제단, 축산농가 자체 보유한 소독차량을 총 동원해 지역 주요 도로, 밀집단지 및 취약농장 등을 집중 소독하는 것은 물론 농장 자체적으로도 보유하고 있는 방역소독기 등을 활용하여 일제소독을 진행한다.

특히 조류인플루엔자·구제역 발생 가능성이 큰 오는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5개월간 특별방역대책 기간으로 정해 방역활동을 전개하며, 이와 함께 추석 연휴기간 동안 가축전염병 발생 대비를 위하여 청내 비상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추석 연휴기간 귀성객이 많이 이용하는 주요 교통시설 등 11개 읍·면에 차단방역 현수막 설치, 방역 수칙 등을 홍보해 선제적 방역을 위한 대군민 안내에 주력하고 있다.

이 외에도 명절 동안 귀성객과 자동차의 이동이 잦은 만큼 고향 방문 시 축산농가 출입을 자제하고, 부득이 축산농가를 방문한 귀성객은 소독 절차를 철저히 이행하는 등 방역관리 수칙을 지켜야하는 등의 주의 사항도 함께 홍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추석명절을 앞두고 해외여행이 늘어나는데 가급적 아프리카돼지열병, 구제역 발생 국가는 여행을 피해 주시고 축산물 해외 반입을 자제해야 한다”며 “명절 전·후 차단방역을 위해 귀성객들도 적극 방역에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당도 함평 자옥포도 본격 출하 /정석주
해수부, 해양수산 분야 드론 활성화 방안 수립·시행 /정석주
무안군, 2019년 3분기 국민신청실명제 운영 /임행술
공사중단 장기방치된 거창 숙박시설, 흉물에서 활력소로 탈바꿈 /정석주
장흥군, 생약초 테라피산업 추진 본격화 /박호성
중기부-코레일-코레일유통’모바일직불결제 확산업무협약 체결 /정석주
진도 쏠비치 호텔&리조트 개장 대비 야간 볼거리 준비 착착 /서정우
하노이 선언 임박…'한반도 비핵화' 기대되는 새 아침 / 연합뉴스TV /Q방송
윤곽 드러나는 2월말 ‘하노이 슈퍼위크’ /Q방송
철원군, 지방세 성실·유공납세자 선정 /서정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