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흥군, 2020년 예산편성 ‘주민소득 향상에 집중’
신규 및 전라남도 블루이코노미에 대해 집중 토론 형식 보고회
기사입력  2019/09/23 [16:45]   박호성
    장흥군, 2020년 예산편성 ‘주민소득 향상에 집중’

[Q방송] 장흥군은 지난 18일부 20일까지 3일동안 2020년도 예산편성을 위한 주요업무계획 보고회를 열었다.

보고회는 기존 일방적인 상향식 보고회 형식을 벗어나 당면 문제점 등에 대한 심층 토론 형식으로 개최됐다.

특히, 신규사업과 전남도 블루 이코노미 대응과제에 대한 시책 도입 필요성을 중점적으로 검토했다.

신규시책은 ‘지속 가능 정책 발굴을 통한 장흥 미래전략 수립’ 등 총 143건 1천153억원 규모로 알려졌다.

관련 실과소에서 신규시책 도입 시 문제점을 심층 검토한 후 내년도 예산에 반영하기로 했다.

특히, 전라남도의 블루이코노미에 대한 심층 분석을 통해 장흥군에 접목할 수 있는 대응과제로 27건 1,590억원 규모의 사업을 발굴, 전라남도에 적극 건의하기로 했다.

계속 확대사업은 총 442건 2,414억원 규모로 유사한 성격의 사업은 통폐합 운영하는 등 장흥군의 미래 발전 동력 확보를 위해 지금까지의 관행을 탈피하는 역동적인 보고회였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민선 7기 1년이 지난 지금이 장흥군의 10년, 20년 후를 결정하는 중차대한 시기”라며, “친절과 청렴의 실천으로 공직자의 체질을 바꾸고 군민행복, 군민 소득증대를 위해 정책을 현장에 접목시켜 누구나 살고 싶은 장흥을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한편 장흥군은 지난 9. 11일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군의회에 제출했으며 예산액은 역대 최대액인 5,001억원으로 오는 9. 27일 의회 승인을 앞두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예산 편성을 위한 보고회는 기존의 형식에서 벗어나 신규사업과 전남의 핵심사업인 블루 이코노미 사업 발굴에 역점을 뒀다”며 “앞으로도 전남도와 정부의 정책 방향에 맞게 장흥군의 미래 성장 동력사업을 집중 발굴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성군체육회, 제4차 이사회 및 임시총회 개최 /정영창
광주시의회, 현안사항 보고회 및 현장활동 실시 /정영창
완주군의회 2019년 예결특위 및 행감특위 구성 /정영창
금산군의회, 총무운영위원회 위원장 선출 /정영창
2019. 은평구 문해교육 한마당 ‘한평생 좋은 날’개최 /김영남
남원주역세권 투자선도지구 토지 공급 본격 착수 /오경열
2019. 10월 ‘은평구민 나눔장터’ 은평 평화공원에서 열려 /김영남
은평구, 연서시장 전국우수시장박람회 행안부 장관상 수상 /김영남
마을아~ 놀자~ 즐거워 행복한 길동 /김영남
마포구, ‘청소분야’ 환경부장관상 4년 연속 ‘우수구’ 수상 /김영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