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 고하도 해안데크 공사 완료.11일 부터 개방
고하도 전망대 부터 용머리 까지 약 1km 폭 1.8m
기사입력  2019/11/08 [13:57]   정석주
    고하도 해안데크 준공


[Q방송]목포시는 고하도 해안데크 설치사업을 마무리하고 오는 11일 부터 탐방객들에게 개방한다고 밝혔다.

고하도 해안데크는 고하도 전망대에서 목포대교와 인접한 용머리까지를 해상에 설치된 연장 약 1km 폭 1.8m의 시설로 탐방객이 상호 충분히 교행 할 수 있는 구조이며 탐방 소요시간은 왕복 30분 정도이다.

특히 탐방객들은 용머리까지는 해식애로 지정된 해안절경을 감상하고 돌아올 때는 고하도 능선에 조성된 용오름 숲길을 이용하면 아름다운 목포 자연풍광을 바다와 육지에서 동시에 감상할 수 있다.

해안데크 내부에는 용머리와 중간지점에 넓은 광장 형식의 포토존 2개소가 설치되어 있다.

용머리 포토존에는 높이 4m의 용을 형상화한 조형물이, 중간지점에는 조선 수군이 명량대첩 승전 이후 전력정비를 위해 고하도에서 106일 동안 머물렀던 것을 기념하는 4m 높이의 이순신 장군 조형물이 설치됐다.

목포시는 지난해 안전성 문제가 제기된 해안데크에 대해 공인된 전문기관에 안전진단을 의뢰했고 그 결과에 따라 재시공 및 시공방법 변경 등을 통해 탐방객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시설물로 설치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시는 안전시공을 위해 감리를 현장에 상주시키고 수시로 현장을 점검해왔으며 개방 후 발생 가능한 만일의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낙석 방지망과 CCTV도 설치하는 등 안전성 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진도 쏠비치 호텔&리조트 개장 대비 야간 볼거리 준비 착착 /서정우
무안군, 2019년 3분기 국민신청실명제 운영 /임행술
대전시, ㈜한화 대전공장 특별점검 및 안전대책 촉구 /Q방송
고당도 함평 자옥포도 본격 출하 /정석주
유병국 충남도의장 “나라 미래 지키는 녹색어머니회 지원 힘쓸 것” /정영창
정부, 수출기업 발목잡는 해외기술규제 개선 나서 /정석주
무안군, 양파 재배 기계화로 경쟁력 강화 앞장 /임행술
장흥군, 생약초 테라피산업 추진 본격화 /박호성
장흥군, 국가중요농업유산 ‘청태전’ 품질 표준화 나서 /박호성
공사중단 장기방치된 거창 숙박시설, 흉물에서 활력소로 탈바꿈 /정석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