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진군, 귀농귀촌 종합 평가 ‘3년 연속 우수상 수상’
강진군, 2019년 전라남도 귀농귀촌 종합 평가 우수상 수상
기사입력  2019/12/05 [14:01]   정석주
    강진군


[Q방송] 강진군이 전라남도 귀농귀촌 종합 평가에서 2017년부터 3년 연속 우수 기관으로 선정되어 시상금 100만원과 전라남도지사 표창을 수여 받았다.

강진군은 농림축산식품부 도시민 농촌 유치 종합 평가에서도 2017년 우수상, 2018년 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명실상부한 귀농귀촌 유치를 통한 인구 유입 정책 추진 우수 지자체임을 객관적으로 입증받고 있다.

전라남도 귀농귀촌 종합 평가는 시·군의 사업성과를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효율적인 사업 추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되며 사업 추진 진척도, 추진체계, 귀농 홍보, 교육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항목을 평가한다.

군은 이번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얻게 된 이유는 2007년 전국 최초 귀농인 지원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체계적인 사업 추진 체계와 정보제공 체계를 구축해 귀농정책을 펼쳤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또 전라남도 공모 사업비 6억원을 확보해 강진귀농사관학교를 체류형 귀농 창업 교육 센터로 확대 개편하면서 예비 귀농귀촌인들의 편의 제공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모습이 높게 평가됐다.

뿐만 아니라 강진에서 먼저 살아보기, 주작목 배움 교실 등 차별화된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귀농인과 지역민의 융화합을 위해 농촌지도자회강진군연합회, 강진 신협과 귀농인협의회가 각각 자매결연을 통한 워크샵, 귀농인과 지역민 융화 교육 등을 체계적으로 추진한 것이 큰 호응을 받았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이번 수상은 귀농귀촌인 유치를 통한 인구 증가를 위해 꾸준한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얻은 결과로 귀농귀촌 1번지 강진군의 입지를 다지는 계기가 됐다”며 “지난 2007년부터 1,400여 가구 3,400여명이 강진으로 귀농했다. 귀농인과 원주민 간 갈등 발생을 억제하고자 다양한 정책을 통해 상호 소통과 융화의 기회를 제공해 강진군에 귀농하길 잘했다’라는 생각이 들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장애 통계 없어 혼란스러운 아·태지역 ‘국제협력’ 방안은 /wbc복지tv 호남서부방송
신안군 천사대교 개통으로 지역경제활성화 /정석주
진도군, 내년 국비 5,130억원 확보 위해 행정력 집중 /정석주
1월 15일 17시 발표 /Q방송
영암군, 상생·협력 위한 축산관련 기관·단체 신년 간담회 개최 /정석주
정세균 국무총리 인준안 본회의 통과..찬성률 58.9% /Q방송
영암군립하정웅미술관 영암미술의 오늘展 개최 /정석주
평택시 안중읍 소재 삼성조은내과의원, 독거어르신을 위한 사랑의 쌀 기탁 /정석주
양산시의회 민초연구회 창원시 경남인생이모작지원센터 벤치마킹 /정영창
소상인의 성공모델, 백년가게 46개 업체 추가 선정 /정석주